본문 바로가기

물건!

도깨비 문양 커프 링크스 커프스 링크, 커프 링크스, 커프스 버튼, 커프 버튼, 카우스 버튼 등으로 일관성 없이 불리는, 신사의 장신구 소맷부리 단추를 질렀소. 직경 18㎜ / 카라빈카 제조 / 1300k.com에서 구매(그런데 제조사 사이트가 더 싸다는..;) 더보기
아인슈타인 메모꽂이 모처에서 소개한 것을 보고 지르고자 할 배 이셔도 무시로 품절되는 고로 지르지 못할 노미 하다가 마참내 지르고야 만 아인슈타인 메모꽂이; 가만히 두면 그럴싸한 생김새로써 연구직 종사자들의 데스크 악세사리로 가히 손색이 없다 하겠소. 허나.. 결국은 이러한 쓰임새로 전락하는 것이 원래의 용도라 할 수 있으리라 사료되는 바이오. 다소 비싸기는 하오만, 책상 위를 너무나 즐겁게 해 주는 아이템 되겠소. 움짤 추가. (구입문의는 여기로..) 더보기
간만에 핸폰 기변! SCH-M620 그간 가로본능2라는 수류탄스러운 기계를 무겁게 들고 다니다가, 요사이 블랙잭이라는 물건이 다소 헐값에 나왔기로 냅다 질러버렸소. (사실 휴대성 측면에선 가로본능2보다 나을 게 없다는..;) 예전에 쓰던 Mits330의 추억도 새록새록 솟고.. 이제 그간 정들었던 셀빅i는 슬슬 역사의 뒷동산으로 보내야 할 것 같소. 더보기
듀얼모니터 체제 난입 논문 쓴답시고 여러 시간 모니터를 들여다 봤더니 왠지 눈이 시려(LG L1732S+, 안구건조유발 저급 패널), '때는 이 때다!' 하고 새 모니터를 질러버렸소. 이로써 지급받은 컴퓨터 중에 키보드, 마우스, 모니터, 비디오카드는 싸제로 바꿔주는 결과(결국 컴 한 대 값이 할부투입됨. 조달을 좀 좋은 걸로 해 주면 어디 덧나나..). 자고로 옷은 싸구려라도 신발은 고급으로 신어야 한다는 게 소햏의 신념인 바, 마찬가지로 컴 속도는 느려도 몸이 직접 영향을 받는 키보드, 마우스, 모니터는 비싼 걸 써 줘야 몸 상하는 속도를 늦출 수 있다고 믿는 바이오. 화질은 집에서 쓰고 있는 샤프 1620B 이상의 만족할만한 수준. 팔자에 없는 듀얼모니터를 쓰게 됐으니, 이젠 실적을 뽑아내야 할 차롄가.. 크흣. * 혹.. 더보기
MOTORAZR(MS500) 아바마마께옵서 작년에 바꿔드린 핸드폰이 몹시 안 터져 속이 터진다고 하시매, 낙도벽지에서도 잘 터진다는 에흐헤히로 다시 진상코자 지름교 대예배당(au*****)에서 이 녀석을 영접하였소. 비록 최신형 모델은 아니나, 얍실하고 화면이 커서 아바마마의 취향에 흡족할 것이라 사료되는 바이며, 파지시 손에 착착 달라붙는 것이 소햏도 요놈으로 기변코저 하는 바람이 몽글몽글 솟아나려 하오. 그러고 보니 동생군과 아바마마가 커플폰을 쓰게 되는구료; 더보기
니콘 FA 새해 벽두부터 지름신 영접을 하였으니, 니콘 FA를 질러버렸다. DSLR은 지르지 않겠노라고 다짐한지 오래이거늘, 새해 벽두부터 SLR '필카' 급구매. 필카에 대해선 젠젠 모르는 터에, 참으로 어처구니 없는 지름이라 하겠다. 오로지 이 뽀대만 바라고 지른 것. 렌즈 간지야 DSLR도 매일반이겠으나, 이처럼 클래시컬한 외양은 역시 디카로 흉내낼 수 없음이라(렌즈는 Nikkor 200mm F4). 모터드라이브를 장착하면 한층 더 육중한 뽀대. 셔터음, 특히 연사시 샤샤샤샥 하는 소리는 그야말로 감동. 여기에 스트로보를 장착하면 궁극의 뽀대 완성(스트로보가 좀 후달리..). 하지만 결정적 문제. 필름 끼울 줄 모른다는 거..; 더보기
SMASH LP-M 일렉트릭 기타 요사이(무려 한달 이상;) 포스팅이 뜸했구료.. 인간의 최대 악덕인 게으름에서 헤어날 수 없었다 할 수 있겠소..; 사실 장난감을 하나 새로 질렀기에, 그거 가지고 노느라 블로깅에 소홀하였소. 앰프 및 스피커, 헤드폰 잭이 내장된 20만원짜리 미니 기타, Smash LP-M. 소햏의 것은 빨간색 모델이오(이미지는 스휘휴히에서 무단으로 가져왔지만, 거기서 샀으니 이 정도는..;). 기타를 함 쳐보고 싶은 마음 십여 년간 굴뚝 같았으나 이래저래 시도도 못해보다가, 소햏 취향에 딱 맞는 저 특이한 물건을 발견하였기에 뒤도 안 보고 일단 질렀소. 원래는 통기타를 치고 싶었으나, 방음 허술한 자취방에서 띵똥거리다가는 민원이 들어올 것이 자명하므로, 불가불 일렉트릭을 선택하였소. 게다가 헤드폰 구멍도 있으니 안성맞.. 더보기
Tool Logic T1 Series Business Card 자그마한 멀티툴을 만드는 툴로직사의 T1 시리즈 비지니스 카드를 질렀다. 금속제(아마도 알루미늄) 케이스에 담겨 있어 선물용으로도 흡족하다 할 수 있겠으나, 케이스 일부분이 약간 찌그러져 있었다는 것이 옥의 티. 뒷면을 보니, 역시 마데전자 중국지사. 뚜껑을 화들짝 열어젖히니 저와 같은 안내지가 지름신의 오묘한 뜻을 전한다. 물건 영접의 시간. 크기에 비해 기능은 많은 편. 실과 바늘, 볼펜, 손톱줄, 봉투칼(이라기엔 날카로운 편), 가위(역시 작지만 날카로운 편), 이쑤시개, 핀셋, 십자드라이버(안경용으로 적합한 크기), 일자드라이버, 7㎝ 눈금자와 3″ 눈금자, 머니클립 등 12가지 기능을 자랑한다. 요새는 지갑 대신에 이와 같은 머니클립을 이용하는 게 추세(과연?). 신용카드와 거의 비슷한 크기. .. 더보기